전라남도영암교육지원청

  • 화면 크게
  • 화면 작게
  • 인쇄하기
  •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새창열림
  • 트위터로 공유하기
※ 게시판에 글쓰기를 하는 경우, 본문 또는 첨부파일내에 개인정보(주민등록번호, 성명, 연락처 등)가 포함되어 게시되지 않도록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 개인정보를 포함하여 게시하는 경우에는 불특정 다수에게 개인정보가 노출되어 악용될 수 있으며, 특히 타인의 개인정보가 노출되는 경우에는 개인정보보호법에 따라 처벌을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 홈페이지의 건전한 운영을 위하여 다음에 해당하는 게시물의 경우 사전 동의없이 삭제되오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 1. 개인정보가 게재되어 있을 경우
  • 2. 음란물이나 불건전한 게시물
  • 3. 영리목적의 상업성 광고
  • 4. 동일인이라고 인정되는 자가 동일 또는 유사 내용을 반복하여 게재하는 도배성 글
  • 5. 욕설을 사용하는 경우, 특정기관(단체, 부서)을 근거 없이 비난하는 경우, 특정인을 비방하거나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경우(비속어, 은어사용 등 포함)
  • 6. 기타 연습성ㆍ오류ㆍ장난성 글, 저작권을 침해할 수 있는 내용, 개인정보보호 위반 게시물, 유언비어 등 기타 해당 게시판의 취지와 부합하지 않을 경우
전라남도구례교육지원청 제51회 전국소년체전 선전
작성자 : 행정팀 작성일 : 2022-06-03 PM 01:58:47 조회수 : 42
전라남도구례교육지원청이 28일(토)부터 31일(화)까지 경상북도 일원에서 개최된 ‘제51회 전국소년체육대회’에서 금메달 1개, 은메달 1개, 동메달 2개 등 총 4개를 획득하는 기염을 토했다.
구례교육지원청에선 육상 2명, 양궁 1명, 씨름 5명, 볼링 1명 등 총 9명의 선수가 출전했으며 이 중, 불모지에 가까운 육상에 출전한 구례여자중학교 최지우(400m, 1학년) 선수가 쟁쟁한 우승 후보인 3학년 선수들을 제치고 금메달을 획득하면서 전국을 깜짝 놀라게 했다. 같은 육상 경기에 출전한 구례중앙초등학교 양성은(200m, 6학년) 선수도 자신의 역량을 뛰어넘으면서 은메달을 따내는 쾌거를 이루었다.
또한, 씨름 종목에서는 작년의 쓰라림을 딛고 구례중학교 곽승현(장사급, 3학년) 선수와 고해성(청장급, 2학년) 선수가 각각 장사, 청장 체급에서 동메달을 획득했으며 정찬민(용장급, 2학년) 선수는 아쉽게 8강전에서 고배를 마셨다. 양궁과 볼링에서는 아쉽게 메달을 따내진 못했지만 자신의 역량을 아낌없이 발휘했다.
한 편, 양궁(중등부)에서 코로나로 인해 전남소년체전에 출전하지 못하여 내년에 개최될 제52회 전국소년체전을 위한 만반의 준비를 가하고 있으며, 볼링 또한 체험교실 등의 사업을 통한 새로운 선수의 발굴과 역량강화를 통해 메달권을 목표로 하고 있다.
김영훈 전라남도구례교육지원청교육장은 “제51회 전국소년체육대회를 위해 열심히 노력하는 대표선수, 감독교사, 지도자 등, 모두가 자신의 위치에서 최선을 다한 모습이 아름답고 큰 박수를 보낸다. 선수들의 기량이 혹여나 제대로 발휘되지 않는 불상사가 없도록 유관기관 등과 협업을 통해 좀 더 많은 지원이 이루어 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목록 답변 수정 삭제
  닫기